no-style

Boramiyu - Beauty (미인) (2021) Lyrics


Beauty (미인) (2021)

Boramiyu (보라미유)

BORAMIYU BEAUTY

BORAMIYU BEAUTY DETAILS

Boramiyu Beauty Lyrics. Beauty (미인) (2021) Song Sung By Korean Artist Boramiyu (보라미유). Boramiyu Beauty Is Korean Pop Song. Boramiyu Beauty Korean And Romanized Lyrics.

BORAMIYU BEAUTY INFO

Song : Beauty (미인) (2021)
Artist : Boramiyu (보라미유)
Genre : K-Pop
Language : Korean
Release Date : 2021-04-21


BORAMIYU BEAUTY LYRICS

헤어질 때 늘 하던 짧은 인사가
오늘따라 왜 이렇게 서글픈 거니
눈물이 두 뺨 위로 흘러 내릴 때
그때서야 이별인 줄 알았어
제발 가지 말라고
차갑게 떠나지 말라고
가슴 아프도록 외쳐 보지만
너는 떠나 간다고
나의 손을 놓는다고
나를 두고 돌아서 버린 너
다시 사랑한다 해도
다른 누군갈 만나도
나는 너와 같은 사람
다신 만나지 못해
백 번 천 번을 말해도
울며 다짐을 해 봐도
떠나가는 네 얼굴
보고 싶은 내가 정말 싫어

모두 꿈일 거라고 깨면
다 돌아 올 거라고
아픈 마음을 위로해 보지만
점점 멀어져 가는
너의 모습을 보면서
울고 있는 내가 더 가여워
다시 사랑한다 해도
다른 누군갈 만나도
나는 너와 같은 사람
다신 만나지 못해
백 번 천 번을 말해도
울며 다짐을 해 봐도
떠나가는 네 얼굴
보고 싶을 내가 싫어
정말 사랑했었다면
나를 사랑했었다면
가는 길에서라도
한 번쯤은 돌아봐 줘
이것 하나만 알고 가
이말 하나만 듣고 가
나보다 더 좋은 사람 만나도
날 잊으면 안돼


BORAMIYU BEAUTY ROMANIZED LYRICS

heeojil ttae neul hadeon jjalpeun insaga
oneulttara wae ireohge seogeulpeun geoni
nunmuri du ppyam wiro heulleo naeril ttae
geuttaeseoya ibyeorin jul arasseo
jebal gaji mallago
chagapge tteonaji mallago
gaseum apeudorok oechyeo bojiman
neoneun tteona gandago
naui soneul nohneundago
nareul dugo doraseo beorin neo
dasi saranghanda haedo
dareun nugungal mannado
naneun neowa gateun saram
dasin mannaji moshae
baek beon cheon beoneul malhaedo
ulmyeo dajimeul hae bwado
tteonaganeun ne eolgul
bogo sipeun naega jeongmal silheo

modu kkumil georago kkaemyeon
da dora ol georago
apeun maeumeul wirohae bojiman
jeomjeom meoreojyeo ganeun
neoui moseubeul bomyeonseo
ulgo issneun naega deo gayeowo
dasi saranghanda haedo
dareun nugungal mannado
naneun neowa gateun saram
dasin mannaji moshae
baek beon cheon beoneul malhaedo
ulmyeo dajimeul hae bwado
tteonaganeun ne eolgul
bogo sipeul naega silheo
jeongmal saranghaesseossdamyeon
nareul saranghaesseossdamyeon
ganeun gireseorado
han beonjjeumeun dorabwa jwo
igeot hanaman algo ga
imal hanaman deutgo ga
naboda deo joheun saram mannado
nal ijeumyeon andwae


Post a Comment

Previous Post Next Post